로그인

   |   

회원가입

   |   

사이트맵
오전예배

재생목록

고통에서 벗어나는 길

문용만 담임목사| 욥기 3:1-10| 2019년 6월 9일
  • 영상보기
1    그 후에 이 입을 열어 자기의 생일을 저주하니라
2    이 입을 열어 이르되
3    내가 난 날이 멸망하였더라면, 사내 아이를 배었다 하던 그 밤도 그러하였더라면,
4    그 날이 캄캄하였더라면, 하나님이 위에서 돌아보지 않으셨더라면, 빛도 그 날을 비추지 않았더라면,
5    어둠과 죽음의 그늘이 그 날을 자기의 것이라 주장하였더라면, 구름이 그 위에 덮였더라면, 흑암이 그 날을 덮었더라면,
6    그 밤이 캄캄한 어둠에 잡혔더라면, 해의 날 수와 달의 수에 들지 않았더라면,
7    그 밤에 자식을 배지 못하였더라면, 그 밤에 즐거운 소리가 나지 않았더라면,
8    날을 저주하는 자들 곧 리워야단을 격동시키기에 익숙한 자들이 그 밤을 저주하였더라면,
9    그 밤에 새벽 별들이 어두웠더라면, 그 밤이 광명을 바랄지라도 얻지 못하며 동틈을 보지 못하였더라면 좋았을 것을,
10    이는 내 모태의 문을 닫지 아니하여 내 눈으로 환난을 보게 하였음이로구나